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격적 마케팅 눈길

[이코노믹리뷰=최진홍 기자] 글로벌 숙박공유 플랫폼 에어비앤비가 관광소외 지역의 방문객을 증가시키는 역할을 수행하는 것으로 13일 확인됐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에 속한 국가의 관광소외 지역을 찾은 방문객이 지난 1년 간 1200만명에 달하는 등 관광 분산효과가 뚜렷하다는 설명이다. 에어비앤비가 기존 관광의 패러다임을 충격적으로 바꾸는 것은 아니지만, 나름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 경상남도 통영 해안마을 전경이 보인다. 출처=에어비앤비

에어비앤비의 공동창업자이자 최고전략책임자(CSO), 에어비앤비 차이나 회장을 맡고 있는 네이선 블레차르지크(Nathan Blecharczyk)는 9일부터 12일까지 필리핀 세부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관광협회(PATA) 연차총회에서 에어비앤비를 이용해 아시아태평양 지서 역의 관광소외 도시를 방문한 관광객은 지난 해 1년 간 1200만명에 달했고, 이는 전년대비 70% 증가한 수준이라고 밝혔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속한 관광소외 도시의 에어비앤비 숙소는 50만개에 이른며 지난해 1년 동안 이들 지역의 에어비앤비 호스트가 번 수입은 총 10억 달러에 달한다는 통계도 나왔다. 한국의 경우 지난 해 1년 간 관광소외 도시를 찾은 방문객이 35만명에 달했고, 이는 전년대비 92.8% 증가한 수준이다.

이상현 에어비앤비 공공 부문 총괄은 “향후 10년 뒤를 생각해보면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의 성장이 글로벌 관광산업의 성장을 견인하는 엔진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여러 나라의 정부들과 협력하며 대도시와 주요 관광지를 넘어 관광소외 도시에도 관광의 혜택을 분산시켜 줄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글_ 최진홍 기자
2019.05.13
kakaostorygoogle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10F, 이코노빌(운니동, 가든타워) 대표전화 : 02-6321-3000 팩스 02-6321-3001
기사문의 : 02-6321-3042 광고문의 02-6321-3012 등록번호 : 서울,다06742 발행인 : 임관호 편집인 : 주태산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진혁
Copyright © 2019 아이티깡패.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