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AI 기술 확장, 정보 시각화

[이코노믹리뷰=전현수 기자] 삼성전자가 8일(현지시간)부터 11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 전시회 CES 2019에서4년 연속 CES 혁신상을 수상한 2019년형 '패밀리허브' 냉장고 신제품을 공개했다. 뉴 빅스비를 적용해 더 똑똑해진 냉장고를 만들었다는 설명이다.

▲ 삼성 2019년형 패밀리허브 전시 모습. 출처=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업계 최초로 사물인터넷(IoT)과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해 선보였던 패밀리허브 냉장고는 지난 2016년 첫 출시 이후 차별화된 기능들을 선보이며 '지능형 주방 어시스턴트'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신제품은 한 단계 진화한 인텔리전스 플랫폼 '뉴 빅스비'를 적용해 더욱 똑똑해진 '홈 AI'를 구현하고 롭게 추가된 패밀리보드를 통해 패밀리 커뮤니케이션 기능을 강화했으며 확장된 연결성으로 주방 경험을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라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2019년형 패밀리허브는 지난 11월 개최된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 2018'에서 선언한 뉴 빅스비를 적용한 게 특징이다. 뉴 빅스비는 기존 음성인식 기술뿐만 아니라 모든 AI기술을 통칭하며 확장됐다.

뉴 빅스비를 적용함으로써 자연어 처리 능력이 개선돼 복잡한 기능도 대화하듯이 쉽게 실행할 수 있고 사용자의 취향과 사용 패턴을 스스로 학습해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

또한 사용자는 빅스비 플랫폼을 통해 기기에 별도 앱 형태로 설치돼 있지 않은 온라인 서비스까지 연동해서 이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맛집 추천 앱이나 항공 관련 앱이 설치돼 있지 않더라도 빅스비 플랫폼과 연동된 서비스인 망고플레이트의 '맛집 추천'이나 '항공편 조회'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는 식이다.

패밀리허브의 '홈AI'는 대형 터치스크린을 통해 사용자의 질문 관련 정보를 시각화해 제공한다. 예를 들어 오늘의 날씨를 질문하면 음성과 함께 시간대별 날씨 그래프와 이미지를 제공하고 인근의 맛집을 검색하면 식당 리스트와 이미지, 평점을 스크린에 띄워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한층 업그레이드된 방식으로 가족들 간 서로의 일상을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패밀리보드' 기능도 추가됐다. 터치패드 스크린을 통해 사진을 다양한 스타일로 편집해 공유하거나, 직접 그린 그림이나 메모, 스티커 등을 손쉽게 더할 수 있어 가족들과 더욱 다채로운 방식으로 소통이 가능해졌다.

스크린을 사용하지 않을 때 보여지는 '스크린 세이버'는 기존의 계절날씨와 관련된 배경화면 뿐만 아니라 가족의 추억이 담긴 사진을 감성적으로 보여주는 기능이 더해졌다.

삼성전자는 '패밀리허브'는 기기 간 연결성을 확장해 주방을 '홈 엔터테인먼트' 공간으로 만들어 주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삼성 모바일 기기와 연결성이 강화돼 영상사진 콘텐츠를 단순히 보여주는 것에서 더 나아가 패밀리허브 스크린으로 삼성 모바일 기기에 설치된 앱을 사용하거나 삼성 모바일 기기를 원격 조작하는 것도 가능하다.

또한 삼성 스마트 오븐과의 연동을 통해 추천 레시피 상의 온도와 시간을 미리 오븐에 적용해 예열할 수 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유미영 상무는 "이번 CES 2019에서 선보이는 패밀리허브 냉장고는 다른 제품과 차별화된 대형 터치스크린, 아날로그 감성의 '패밀리보드' 등 고유의 특징을 업그레이드 했을 뿐 아니라 강화된 AI와 IoT 기능을 접목해 더욱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면서 "패밀리허브를 통해 주방이 가족 간 소통과 건강한 식문화, 여가 생활의 중심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글_ 전현수 기자
2019.01.08
kakaostorygoogle